[뮤직] '미쓰백' 이석훈, 백지영과 달달 듀엣...섬세한 심사평
상태바
[뮤직] '미쓰백' 이석훈, 백지영과 달달 듀엣...섬세한 심사평
  • SPM
  • 승인 2021.01.06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이석훈이 달달한 무대와 섬세한 심사평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석훈은 지난 5일 방송된 MBN ‘미쓰백’에 특별 심사위원으로 출연해 심사와 함께 특별 공연을 선보였다.
출처-미쓰백 방송 캡처
출처-미쓰백 방송 캡처

이날 이석훈은 “심사위원인 것보다는 같이 활동했던 선후배들인 만큼 자리가 편하지만은 않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고, “듀엣이니까 호흡이 중요하다. 서로 얼마나 준비하고 같이 한 곡을 느끼는지 주의 깊게 보겠다”고 밝혔다.

본격적인 경연 전 이석훈은 백지영과 함께 특별 듀엣 무대를 펼쳤다. ‘가시나무’를 선곡한 두 사람은 특유의 깊은 감성과 가창력으로 묵직한 듀엣을 완성시켰다. 특히 이석훈은 ‘원조 꿀성대’다운 감미로운 목소리로 듣는 이들의 귀를 녹였다.

심사평 역시 섬세했다. 그는 정유진, 레이나가 정기고와 함께 각각 꾸민 듀엣 무대 후 “처음 이 노래를 들었을 때 느낌은 ‘내가 하고 싶다’였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고, 이후 정유진에게 “노래를 진짜 잘한다. 잘 표현하는 사람”이라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버나드박과의 알콩달콩 분위기가 돋보였던 나다, 소율의 ‘달콤’ 무대 대결 이후엔 “너무 재밌는 것 같다”며 분위기를 풀었고, “나다 씨랑 버나드 박 무대는 진짜 연인 같았다. 진심으로 무대 하는 모습이 정말 보기 좋았다”고 말했다. 소율에게는 “놀랐다. 노래를 잘하는 분인데 몰랐구나”라며 칭찬했다. 이석훈의 섬세한 심사평과 마음을 울리는 목소리가 보는 이들마저 훈훈하게 했다.

한편 이석훈은 최근 故 김현식 리메이크 앨범 Part4 ‘추억 만들기’ 가창에 참여하며 섬세하고 독보적인 감성을 선보인 바 있다.

 

www.supermancnm.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